제2의 비엔지니어 인생관을 꿈꾸며

Posted
Filed under Music/K-Pop
"사용자

01 Yesterday
02 Miss You
03 Love Today (연꽃씨차 우연 CF - 성유리편)  
04 오! 다시 (Feat. U(唯))
05 제발
06 날씨 맑음 (미스티 블루 Cover Song)
07 Miss You (Alternative ver.)
08 Love Today (Sentimental Mix)
09 Yesterday (MR)
10 Love Today (MR)


타루, 홀로서기의 첫걸음.
누구나 아는 바로 그 노래, 드라마 ‘커피프린스 1호점’의 오프닝은 활기찬 소년의 모습을 가진 은찬에게 소녀의 사랑스러움을 더해주는 드레싱이었다. 한 번 들으면 끊임 없이 귓가를 맴도는 그 목소리는 듣는 사람에게 주문을 건다. “나는 세상에서 제일 사랑스러운 사람이야.”그렇게 우리를 꼼짝 못하게 했던 목소리의 주인공 ‘타루’가 6월의 햇살처럼 눈부시고 매혹적인 미니 앨범 ‘R.A.I.N.B.O.W’를 들고 나타났다. 타루의 홀로걷기는 2008년 가장 주목받는 일렉트로닉 사운드의 기대주, ‘ Sentimental Scenery’와의 만남으로 시작된다. 다양한 장르를 완벽하게 소화해내는 그녀의 첫 번째 요리법은 이렇게 일렉트로닉으로 시작한다. 때로는 더없이 해맑은 아이의 미소를, 때로는 금새 방울져 떨어질 듯한 눈물을 눈에 보이듯 그려내는 그녀는 이미 가창력은 물론 감성 짙은 표현력으로 인정받고 있는 보컬이다. 그녀가 속해 있던 3인조 밴드 ‘더 멜로디’는 2007년 모든 음악 평론가들로부터 찬사를 받으며 최고의 신인으로 손꼽혔으며, 앨범 역시 ‘2007 올해의 앨범’ 등의 제목을 달고 있는 모든 매체의 셀렉션에 화려하게 등장하며 주목 받은 바 있다. ‘더 멜로디’의 눈부시게 아름다운 음악을 전하는 목소리로는 타루 이외에는 생각할 수 없을 정도로 투명한 노래를 들려주던 타루, 그녀가 자신있게 내놓은 첫번째 레시피는 과연 어떤 맛으로 가득할까.

정식앨범 이전의 앨범입니다. 인디음악은 특별히 집중적인 관심을 보이지 않으면 어떤 음악이 나오는지 알수가 없습니다. 이 앨범 또한 어쩌다 인디밴드 모음에 속해있던 앨범이라 운전중 자주 듣게 되는 음악이여서 포스팅을 남깁니다. 도나웨일 앨범과 같은 음반사라 더더욱 반갑네요. 인디 여성보컬 밴드라고 하면 오로지 도나웨일로 못박았지만 점점 숨겨진 진주들이 나오는거 같습니다. 그러나 아직까지 도나웨일 짱~ ^^;
타루 역시도 꽤 매력있는 음악의 주인공입니다.
2011/06/12 14:17 2011/06/12 14: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