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의 비엔지니어 인생관을 꿈꾸며

Posted
Filed under Music/Pop

사용자 삽입 이미지

01 PAINT MY LOVE
02 Sleeping Child 
03 THAT'S WHY (YOU GO AWAY) 
04 THE ACTOR 
05 Wild Women 
06 LOVE WILL NEVER LIE 
07 I STILL CARRY ON 
08 COMPLIACATED HEART 
09 BREAKING MY HEART 
10 SOMEDAY 
11 Out Of The Blue 
12 25 Minutes 
13 BREAKING THE RULES 
14 HOW MANY HOURS 
15 CRAZY DREAM 
16 BREAKING MY HEART (ALTERNERTIVE VERSION)




덴마크에서 우리귀를 즐거워라 해주는 락밴드이다. 한국형 소프트락 즉 락발라드가 대부분인 음악들이다. 필자도 가끔 들으면서 따라 부르기도 한다. 부담없는 러브송의 대표이기도 하며 누구나 한번쯤 이들의 음악에 빠져봤을거라는 생각을 해본다. 흐느적 거리는 락음악이라 싫다?라는 사람도 있을수도 있으나 필자는 듣기에 편하고 좋으면 그만인거다. 이들이 쉬운 음악을 하든 안하든 음악 청취자들은 그렇게 생각 안한다. 팝송을 한번 부르고 싶다면 이들의 노래를 부르면 쉽다. 내용도 감미롭다.
이것들이 생긴것도 잘생겨부렀네...
대부분 국내에서 많은 사랑을 받았던 곡들이다.
한국에도 가끔 오긴 한거 같던데 요즘은 앨범이 뜸한지 그다지 소식이 없는듯 하다. 예전에 배철수에 출연하면서 후추위에서 연주라는 앨범명이 맞냐고 물었던 그날이 생각난다.
국내에서 다 히트친 곡들인 히트곡만 모은 앨범이다. 필자는 빨간줄을 가끔 듣곤한다. 그냥 이 멜로디 패턴이 너무 와닿아서다. 나도 사랑하는 사람을 붙잡을때 복잡한 내마음을 노래부르며 당신이 올때까지 기다린다라는 노래를 이 팝송으로 부르면 욕한다고 하지는 않을까? ㅋㅋㅋㅋ


2009/06/22 21:59 2009/06/22 21: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