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의 비엔지니어 인생관을 꿈꾸며

Posted
Filed under Study
"사용자
몇년간 동적디스크 레이드 실패를 경험하지 못했습니다. 쓰기 성능이 많이 떨어지다 뿐이지 데이터 보존성은 나쁘지 않아 편하게 사용했는데 위 그림처럼 예기치 않은 레이드 복구 중복성 실패가 발생했습니다. 이에대한 원인이 VGA문제로 하드디스크를 아예 활성화 되지 않게 하는 고질적인 문제 덕분에 이런 사태가 발생했습니다. 원래 에러난 디스크는 빼버리고 새로운 디스크로 리빌드가 되야 정상이지만 위와같은 사항은 리빌드가 되지 않습니다. 몇년넘게 운영체제 날라가도 컴퓨터가 날라가도 디스크만 멀쩡하면 다른서버에 붙여서 바로 불러오기가 되어 너무 편하게 사용했는데 이번 만큼은 예외 케이스에 많이 당황했습니다.
"사용자
두번째 그림과 같이 디스크 제거가 활성화 되지가 않습니다. VGA가 비정상적인 오프라인으로 만들어버린게 화근이였습니다.
원래 디스크 제거가 떠야되는데 레이드볼륨에 물려 있어서 뜨지가 않습니다. 그래서 결론은 볼륨 삭제를 해야됩니다. 삭제하면 데이터 없어지겠죠. 그래서 백업받고 삭제하고 다시 리빌드를 해야된다고 테크넷에 있습니다. 동적디스크도 많이 편하고 좋다고 강조했던 필자지만 이런 당황스러운 케이스도 생기네요.

2010/08/25 09:19 2010/08/25 09:19
Posted
Filed under Study

레이드를 사용하는 유저들의 목적은 고속 데이터를 읽고 쓰기 위한 제로레이드와 물리적인 디스크에러에 대비한 미러 패리티 레이드를 구성하고 있다. 허나 후자를 선택하는 배경은 대부분 회사이거나 고가 컨트롤러를 갖고있는데다. 전자의 경우에도 고가의 컨트롤러로 동영상 작업시 빠른 액세스를 위하여 제로레이드를 추구하기도 한다. 아무리 메모리가 많아서 남아돈다고 하드라도 하드디스크가 느려터지면 작업자는 스트레스를 받을수 밖에 없기때문에 이에대한 편법을 필자는 설명한다.

일단 이방법은 영세한 유저를 기반으로 설명하기 때문에 하드웨어 기반의 콘트로럴 AMC나 아답텍이나 기타 알아주는 고가카드들 있는 사람들은 그냥 무시해주길 바란다 ㅎㅎ

제로레이드를 사용하는 유저들 항상 불안에 떨며 작업을 하고 있다. 막상 디스크 하나가 날아가면 임시 저장용이라도 가슴이 찢어지거든. 필자가 그런 경험을 해봤듯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그름은 윈도우 자체 동적디스크 레이드5이다. 안정성이나 서비스 상태는 상당히 양호한편이고 저가 콘트롤러 구입하고 쓸바에는 윈도우 자체 레이드를 구축한믄것도 나쁘지는 않다. 단 메인보드가 삐리리만 안하면 된다.
글쓰다 왠 샛길... ㅡㅡ;
제로레이드 사용자들 120G 하드를 두개 0으로 묶었다고 가정하자. 그럼 240G를 빠른속도로 액세스하기 좋다. 데이터 임시라 하지만 그래도 그냥 날리기엔 아까운 데이터들이 간혹 있을것이다. 그렇다고 쓰기속도가 느린 RAID-5 를 구축하기엔 답답할수도 있고 고가 콘트롤러를 구입하는것도 주머니 사정상 좋지 않기때문에 항상 긴장의 생활을 가질수 밖에 없다.
이때 하드웨어에서 제로레이드를 한것을 그 용량만큼 되는 하드하나 더 붙여서 즉 120을 두개 붙였으니 240이고 이에 미러할수 있는 250기가를 윈도우 동적디스크로 미러링 하면 쓰기속도도 0이고 읽기속도도 윈도우 미러도 합세해서 3개 속도가 나온다는 튜닝기법이다. 레이드5 써본사람은 알겠지만 쓰기 졸라 느린걸 알것이다. 하지만 데이터의 안정성을 위해서라면 그정도야 스트레스 받아주지만 제로레이드를 구성해놓구 다시 레이드를 재정렬 한다고 생각하면 솔직히 귀찮기도 하고 짜증날수도 있다.
윈도우 기반 시스템이라면 돈아낄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다. 윈도우 레이드를 혐오하는 일부 유저들이 있기는 하지만 마찬가지로 유명한 콘트롤러가 고장났다고 생각해보자. 비싼 레이트 콘트롤러도 고장난다. 일부 몇 유저 고장나서 스페어로 하나더 구비했다는 말도 들었다. 그 레이드 콘트롤러 A/S 될때까지 데이터는 불러올수가 없는것이다. 허나 윈도우 기반은 어느컴퓨터든 갖다 붙이면 그냥 불러오기때문에 복구대체의 수월함도 있다. 무엇이든간에 굼벵이도 구르는 재주가 있듯 일반 유저들이 사용안하는 기능이 귀여움을 받기도 한다.
2008/05/14 21:11 2008/05/14 21:11